72시간캠프는 계단이다_고1 김예원

72시간캠프 0 1,145


72시간캠프는 계단이다.

1 김예원

 

캠프를 오기 전까지는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았다. 진로 고민과 동시에 이과, 문과를 고민하다보니 내가 이때까지 수학공부를 해온게 충분한지 생각해보니 많이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부모님과 이야기를 통해 공부법도 같이 배워야한다라는 결론이 나오다보니 여러 공부캠프를 찾아보면서 학교 일정과 딱맞는 72시간공부캠프를 선택하게 되었다.

사실 오기 전에는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으로 가득했지만 멘토선생님들께서 여러 가지 이야기를 해주시다보니 자신감을 많이 얻게 된 계기가 되었다.

또한 2주간 캠프를 통해 3년간의 교육과정을 마쳤을때의 뿌듯함은 표현할 수 없었다. 사람들이 중요하다고 말한 예습, 복습의 개념이 몸에 베어있지 않았지만 캠프를 통해 공부습관을 기르고 동기부여가 많이 되었다.

캠프에서 가장 좋았던 순간을 꼽자면 낮잠을 자고난 후 멘토선생님들이 준비하신 멘토스피치시간인 것 같다.

많은 조언과 격려를 해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다. 2주의 캠프를 하면서 부모님 생각도 많이 났다. 이사님의 말씀을 듣다부면 부모님께 나의 꿈을 위해 힘들게 일하셔서 지원해 주시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많은 것을 보고 배우고 느꼈던 2주의 캠프일정이 끝나고 돌아가면 무엇보다 예습, 복습과 캠프에서 몸에 익힌 공부습관들을 유지하고 개념에 더욱 집중한 공부를 해야겠다고 마음을 먹었다.

없는 계단을 지속적으로 올라갈 수 있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