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기 멘토 이민주 후기

72시간공부캠프 0 41

안녕하세요 21기 학습멘토로 참여한 이민주입니다.

처음 고3 여학생들을 멘티로 배정받았을 때 이렇게 중요한 시기에 캠프를 신청한다는 것은 누구보다도 공부가 절실하고 이 캠프를 믿고 많이 배워가고 싶어 참여하는 것일텐데 어떻게 하면 아이들에게 최대한 도움이 될 수 있을까를 계속 고민했던 것 같습니다. 첫 상담 때 많이 낯설어 하고 어색해하던 멘티들이 식사시간에 밥을 같이 먹고 1:1 멘토링 때 같이 얘기하다 보니 점점 마음을 열고 자신들의 고민을 하나씩 말해주기 시작했습니다. 아직 목표가 없어 힘들어 하는 친구도 있었고, 입시 방향을 제대로 못 정해 도움을 요청하는 친구들, 어떻게 하면 성적을 올릴 수 있는지 공부법을 물어보는 친구들도 있었습니다. 아이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제 경험을 바탕으로 친구들에게 제 경험담 등 많은 얘기를 나누고, 노하우를 말해주면서 아이들의 고3 1년간의 계획이 점점 구체화되어 갔고, 그럴수록 아이들에 대한 책임감을 더욱 가지게 되었습니다.

쉬는 시간에도 볼펜 하나 떨어지는 소리가 울려퍼질만큼 조용하던 5강의장의 분위기는 저까지도 긴장감을 가지게 만들었지만, 아이들이 멘토들을 보고 많이 자극 받아서 자기도 꼭 좋은 대학에 가서 이 캠프의 멘토로 다시 참여하고 싶다는 말을 들을 때마다 정말 뿌듯했고 플래너에 적어준 피드백을 보고 그 다음날 피드백에 맞게 고쳐나갈 때 너무 고맙고 대견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런 분위기에서 3주 동안 열심히 공부하는 아이들의 모습을 통해 저도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울 수 있었고, 힘들고 외로운 고3을 보내야 할 아이들이 캠프에서 얻은 것을 바탕으로 캠프에 나가서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수능 때까지 잘 해나가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마지막까지 열심히 잘 해준 우리 5강의장 친구들 너무 고생 많았구 보고 싶을거야!! 다들 힘들 때나 도움이 필요할 때 언제든 연락하구 모두 파이팅이야!!

우리 사랑하는 8조 친구들 나우, 수아, 윤결, 하은, 현희, 효정 3주동안 열심히 해줘서 고맙구 오늘부터 다시 빡공하자~~ 쌤이랑 같이 짠 계획표대로만 해도 진짜 목표 이룰 수 있으니까 꼭 잘 지키고!! 힘들고 지치는 일도 많겠지만 절대 포기하지 말구 끝이 나지 않고는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니까 수능 때까지 묵묵히 공부하자!! 힘이 필요할 때 언제든지 나한테 연락해 얘들아. 오늘도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