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합니다. 72시간 수학캠프~ - 중3 이00 모

72시간캠프 0 1,143

원문보기 : https://cafe.naver.com/freecafenaverview/4229

 

어제 집에 잘 도착한 후 저녁 먹고 슬쩍 물어봤습니다. 캠프 어땠냐고..

가장 좋았던 건, 멘토 선생님이 친절하게 이해하기 쉽게 잘 설명해 주신 점, 수학 강사 선생님의 강의도 좋았고, 친구들 모두 착해서 좋았고... 게다가 식당 음식도 짱 맛있었다고 하네요(이 대목에서 약간 당황 ㅎㅎ 엄마 음식 솜씨가 그리 별로였단 말인가...)

 

엄마 아빠의 잔소리가 없어서 그랬는지.. 잘 지내고 온 느낌이에요.

한 가지 불편한 점이 있었다면 숙소 시설(자는 방)이 좀 더 넓고 깔끔했으면 좋겠다는 거..

하긴 남학생들 여럿이 한 방을 쓰니까 집에서 혼자 방 쓰는 것과 비교하는 건 살짝 욕심이겠죠? ^^

 

처음에 우려했던 것보다 매우 흡족한 캠프였어요. 집에서 학원 다닐 때는 친구들과 어울려 편의점 음식을 사먹곤 했는데 캠프에서 2주 동안 음료수, 라면 등을 거의 안 먹었더니 피부까지 더 좋아져 왔다는..

그래서 제가 "넌.. 캠프 체질이구나.. 14시간식 공부해야 피부도 좋아지고 얼굴도 브이라인.. 이게 신종 공부 다이어트.. 미남 만들기?"라고 얘기 해주었습니다.

 

의외로 아들이 캠프 체질(?)이라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내년 여름방학(고1)에도 집에서 서로 아웅다웅하지 말고 

보낼까 하는 생각이 들었네요.

이번 캠프에서 얻은 에너지를 학기 중으로 계속 이어가서 결실을 맺었으면 하는 바램이에요

 

다시 한번 72시간 수학 캠프에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