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캠프후기 > 8기
8기

72시간 캠프는 고등학교 생활의 맛보기이다. 3반 예비고1 윤그리나

72시간캠프 0 287

카페 원문보기 : http://cafe.naver.com/freecafenaverview/6875

 

 

72시간 캠프는 고등학교 생활의 맛보기이다. 3반 예비고1 윤그리나

 

 

 

왜냐하면 내가 앞으로도 진학할 고등학교는 기숙사형이고 그곳에서도 멘토선생님이 계신다. 이 캠프를 지내면서 하루종일 공부하는 거랑 친구들끼리 기숙생활도 하면서 경험이 생겨서 앞으로 고등학교 생활에 적응하는 게 낯설지 않을 것 같다. 그런 점에서 참 감사하다.

 

 

 

 

 

1. 내가 72시간 캠프에 오게 된 이유

아빠의 추천으로 오게 됐다. 평소 수학이 약했고 혼자 공부하는 습관도 잘 되어 있지 않아서 나도 또한 고민이 많이 되었다. 그런데 아빠가 고등학교 가기 전에 이 캠프가서 한번 공부에 대해 배워보라고 해서 이 캠프에 오게 됐다. 순전한 나의 자원이 아니었지만 한번가서 열심히 해서 좋은 경험으로 남기자는 다짐으로 오게 되었다.

 

 

 

2. 내가 캠프에서 느낀 점

나의 공부량이 적었다는 것을 느끼게 되었다. 집에 혼자서 공부를 하면서 딴 짓 할 때가 많았는데 이 캠프에서 하루종일 공부하게 되면서 자투리 시간도 귀하게 쓰고 의자에 한번 앉아있는 시간을 늘려야겠다고 다짐했다.

 

 

 

그리고 공부 한번 제대로 해보자는 마음이 생겼다. 애매한 공부가 아닌, 진짜 열심히 한 공부를 나도 한번 해봐야겠다고 다짐했다. 친구들과 기숙생활하면서 내가 해야하는 배려도 알게 되어서 참 감사하다.

 

 

 

3. 가장 좋았던 순간

간식 먹을 때이다. 공부하다가 중간에 먹는 이 간식은 정말 꿀이었다. 친구들과 이야기하면서 힐링이 많이 되었다. 그리고 주일날 예배 드리면서 마음이 편해졌고 공부 열심히 하자는 다짐을 가졌다. 이 때도 정말 감사하고 행복했었다.

 

 

 

4. 캠프 후 집에 가서

일단 집을 벗어나서 도서관에서 공부를 할 것이다. 아침에 가서 저녁 6시 쯤까지 교과 공부하고 저녁에는 꿈을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질 것이다. 수학문제집도 풀고, 이번 국어 특강 때 해봤던 매3비, 매3문도 꾸준히 해볼 것이다. 하루하루 뿌듯하게 최선을 다해 살아야겠다.

 

 

 

5. 부모님께

엄마, 아빠! 이 캠프 와서 처음은 좀 힘들고 공부하기 싫었는데, 이제는 한번 열심히 해보고 싶다는 마음이 든다. 큰 돈 들여서 이 캠프 오게 해줘서 고맙고, 늘 가늘 지원해줘서 너무 감사해. 내가 엄마 아빠를 만나서 참 감사해. 엄마 아빠를 통해 하나님을 알게 되고, 또 큰 사랑과 귀여움을 받아 행복하당~ 나도 커서 꼭 엄마 아빠같은 좋은 사람, 좋은 부모님이 될게. 늘 감사하고 사랑해~!

 

121a568a2f55487b887a083fb24aae48_1516933187_2945.jpg
121a568a2f55487b887a083fb24aae48_1516933189_6816.jpg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