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시간 공부캠프는 힐링캠프 : 집중력 향상 / 고2 하현탁

72시간학습캠프 0 101

 

 

나는 중학교 2학년 때부터 수학 공부를 느슨하게 하였다.

 

그때부터 계속 수학 성적이 떨어지기 시작했고, 고등학교에 와서는 다시 수학 성적을 올리려고 해도 매번 점수가 좋지 않았다.

 

심지어는 한달 전에 쳤던 기말고사에서는 내 인생 최악의 수학점수를 받게 되었고, 이러다가는 내가 원하는 대학교를 절대 가지 못할거라는 생각이 들었다.

 

성적표를 받는 날, 바로 수학 학원을 끊고 엄마에게 1:1 과외나 수학에 도움이 될만한 프로그램을 찾아달라고 했다.

 

그렇게해서 72시간 수학캠프를 찾게 되었고, 캠프신청을 하였다.

 

72시간 수학캠프를 하면서 좋았던 점은 집중력이 많이 향상된 것이다.

 

첫 날에는 어떻게 일주일을 수학만 하고 버틸 수 있을까 라는 생각에 하나도 집중이 되지 않았다.

 

그런데 스트레스를 꾹 참고 공부를 하다보니 집중해서 문제를 푸는게 익숙해졌다.

 

이 캠프가 기존의 수학학원과 다른 점은 단기간에 수학개념을 더 잘 익힐 수 있다는 점이다.

 

수학학원을 다니면서 고등수학 전체 범위를 배우려면 시간도 정말 오래 걸리고, 시간이 지나면 이전에 배운 내용을 잊어버리기도 쉽다.

 

그런데 72시간 수학캠프는 전체 개념을 익히는데 5일밖에 안걸리고, 단기간에 학습하기 때문에 기억도 더 잘된다.

이런 면에서 72시간 캠프가 수학학원보다 우수한것 같다.

 

이번 캠프로 얻어가는 것은 수학뿐만이 아니다. 

처음 만난 친구들과 서로 친하게 지내면서 사회성도 기르고, 수학에 대한 재미와 자신감도 한층 더 높아졌다.

 

캠프기간 동안 힐링이 되었던 것은 학습이 끝나고 숙소로 돌아가 룸메이트들과 즐겁게 이야기를 나누는 것이다. 이

 

야기를 하면서 일과 중에 쌓인 스트레스도 풀고, 우애도 다지는게 힐링이 많이 되었다.

 

캠프를 수료하고 집으로 돌아가서는 강사 선생님이 알려주신 수학 공부 방법으로 새롭게 수학 공부를 시작하고,

책상에 계속 앉아있는 버릇을 들여서 집중력도 더욱 기를 것이다.

0 Comments